윤석민에 강한 롯데? 롯데에 약한 윤석민?

스포츠

 

 

윤석민과 롯데가 만났습니다. 그것도 사직구장에서 만남이 이루어졌습니다. 2010년 이후 윤석민과 롯데의 대결은 좀처럼 볼 수가 없었습니다. 지난해 두차례 맞대결이 있었을 뿐입니다. 지난날 충격이 아물지 않았는지 의도적으로 피하는 모습이었습니다. 최고의 한해를 보낸 윤석민이었지만, 롯데전을 피하는 모습이 오점으로 남았습니다.

2012년 드디어 롯데와 윤석민의 맞대결이 성사되었습니다. 그것도 사직구장에서 선발투수로서 맞대결을 펼치게 되었습니다. 과연 윤석민이 지난날의 충격에서 벗어나 롯데전에서 좋은 모습을 보여줄 수 있을지 아니면 롯데전 트라우마에서 여전히 벗어나지 못한채 부진한 모습을 보일지 관심이 집중된 가운데 경기가 시작되었습니다.

 

 

윤석민의 시작은 좋았습니다. 1회말 손아섭에게 2루타를 허용하긴 했지만 삼진2개를 잡아내며 좋은 출발을 보였습니다. 과감하게 몸쪽 승부도 펼치면서, 몸쪽승부에 있어 어려움을 호소했던 모습을 극복한듯 하였습니다. 날카로운 바깥쪽 제구와 과감한 몸쪽승부 앞에 롯데타선은 꼼짝할 수 없었습니다.

윤석민에게 롯데전 두려움은 없는듯 하였습니다. 그러나 3회말 윤석민은 롯데타선 앞에 무릅을 꿇고 말았습니다. 신본기의 볼넷을 시작으로 전준우의 적시타, 김주찬의 홈런, 손아섭의 2루타 등이 터져 나왔습니다. 그리고 계속되는 윤석민을 공략하며 한이닝동안 5점을 뽑아내는 저력을 보여 주었습니다.

결국 윤석민은 3이닝만에 마운드에서 내려오게 되었고, 초반 대량득점에 성공한 롯데는 경기에서 승리를 거두었습니다.

 

 

윤석민이 롯데전 트라우마를 극복하지 못하고 무너진 것일까요? 아니면 롯데타자들이 너무나 좋은 컨디션으로 윤석민을 잘 공략한 것일까요? 1회와 2회 윤석민의 투구를 살펴보면 윤석민에게 롯데전 트라우마는 없는듯 하였습니다. 과감하게 몸쪽승부를 하였고, 표정에서도 두려움은 없어 보였습니다.

윤석민이 부진한 결과를 만들어 낸 원인은 롯데타자에게 있다고 생각합니다. 윤석민이라는 이름만으로도 상대함에 있어 부담이 되지만, 롯데타자들에게는 윤석민에 대한 부담이 없었다고 생각됩니다. 오히려 윤석민이 부담을 느낀다고 생각하며 자신감을 가지고 타석에 임하였을 것입니다.

이런 자신감이 윤석민의 공을 공략하는데 결정적인 역할을 하였다고 생각합니다. 멘탈스포츠 야구에서 상대적인 자신감은 경기에 큰 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롯데타자들의 자신감이 좋은 결과를 만들어 낸 것입니다.

 

 

 

 

BlogIcon 별이~ 2012.06.11 09:18 신고 URL EDIT REPLY
롯데의 자신감에 윤석민이 밀리는군요^^
오늘 하루도 즐거운 하루 되세요^^
BlogIcon +요롱이+ 2012.06.11 12:01 신고 URL EDIT REPLY
흥미롭게 잘 보구 갑니다..!!
아무쪼록 좋은 날 되시기 바래요..^^
BlogIcon 박상혁 2012.06.11 17:26 신고 URL EDIT REPLY
윤석민이 사직구장 징크스를 이어갔네요.
선수들의 집중력도 좋았구요. 김주찬의 홈런은 비디오로 봐도 정말 애매하더라구요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